드라이브를 하면서 철원쪽으로 갔습니다.

철원은 화산활동으로 인해 용암대지인 평야가 많이 만들어졌습니다.

땅이 비옥하여 농사짓기에 좋아서 철원쌀이 유명하지요.

교외 드라이브코스로 철원도 괜찮은 것 같아요.

산을 볼 수 있는 산속 도로도 있고요,





넓은 평야를 감상할 수 있는 길도 있어서요.

여러가지 분위기를 느끼고, 한적한 시골의 여유도 느끼기에 충분했습니다.

교외 드라이브코스로 철원쪽도 괜찮네요.

철원에 푸른 산과, 나무, 평야, 파란하늘이 조화롭게 더 아름다워 보였습니다.

철원 이곳저곳 드라이브를 하면서

철원 가볼만한 곳 삼부연 폭포에 갔습니다.

큰 길 바로 옆에 큰 폭포가 있습니다.

이게 삼부연 폭포입니다.

물소리가 엄청 시원시원하게 크게 들립니다.

 

철원 삼부연 폭포입니다.

 

사진에는 폭포가 작아보이지만,

실제로 삼부연폭포를 보면, 엄청 센 물살이 거세게 내려오는

폭포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철원 산 웅장한 바위 사이로

시원하게 떨어지는 물소리가 더위를 날려줍니다.

 

철원 가볼만한 곳인 삼부연 폭포를 가까이서 확인할 수 있도록

길과 계단을 만들어놓았습니다.

삼부연 폭포를 더 가까이서 볼 수 있습니다.

철원 가볼만한 곳인 삼부연 폭포를 가까이서 볼 수 있도록

계단이 만들어져있습니다.

계단을 통해 바닥까지 내려갈 수 있습니다.

 

삼부연 폭포 계단을 따라 내려가면 저 밑 물가까지 갈 수 있습니다.

저희는 내려가지는 않고, 계단에서만 폭포를 보았습니다.

 

 

강원도 철원군 국가지질공원 안내도가 있습니다.

 

삼부연 폭포에 물놀이 사고로 인해 인명피해가 있을 수 있으니

주의하라는 안내문이 있습니다.

 

삼부연 폭포의 유래에 대해

잘 설명이 나와있습니다.

철원군청이 위치해 있는 신철원리에서 동쪽 2Km, 용봉산 중턱에 있는 삼부연 폭포입니다.

한탄강 유역 내의 명소이며, 철원 8경중 하나라고 해요.





3단 폭포로서 가마솥처럼 생긴 소 3개를 만들어놓았다 하여 삼부연이란 이름이 붙어진 거라고 써있어요.

궁예가 철원을 태봉의 도움으로 삼을 때 이 소에 살던 용3마리가 승천했다는 전설이 있다고 안내되어 있습니다.

1,000년동안 아무리 심한 가뭄에도 물이 말라본 적이 없어 기우제를 지내왔던 곳으로도 유명하다고 하니,

더 신기할따름입니다.

삼부연 폭포 물소리가 엄청 시원시원하고, 커서 더위가 싹 사라지는 느낌이에요.

 

삼부연폭포에 생기는 물안개도 볼 수 있습니다.

 

웅장한 바위와 시원한 물줄기가

신비로운 자연을 느끼게 해줍니다.

 

철원 드라이브를 하던 중 백마고지역을 보고 신기해서 찍었습니다.

 

철원 이곳저곳 드라이브를 하던 중 출출하여

푸드트럭에 가서 부추전을 사먹었습니다.

 

두부김치전, 부추전, 버섯전, 도토리묵, 과일쥬스 등을 판매하고 있었습니다.

출출하여 부추전을 하나 주문하여 먹었습니다.

 

아로니아가루라고합니다.

아로니아에는 항산화 성분이 많아 노화방지,

여성호르몬 성분이 많아 여성들에게 좋은 식품이죠.

 

철원을 드라이브하다가 출출하여 부추전을 정신없이 먹다가

한컷 찍어봅니다.

 

푸드트럭 아주머니께서 엄청 친절하셨어요.

부추전을 크~~~게 만들어 줘도 괜찮느냐고 물어보셔서

크~~게 만들어달라고 말씀드렸더니

부추전을 엄청 크게 만들어주셨어요.

넉넉한 인심, 친절함 덕분에 더 맛있게 부추전을 먹고

기분좋게 드라이브를 했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 철원군 갈말읍 신철원리 산 23-4 | 삼부연폭포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