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코드 없는 청소기가 주류가 되었습니다
충전식으로도 충분이 출력을 내어서 인기가 많이 있는데요 대표적으로 다이슨과 LG 코드 제로 가 있습니다  다이슨 v8을 분해해서 청소해 보겠습니다

충전기를 제외한 다이슨 전체 부품입니다 앱솔루트 제품이라서 대부분이 다 있네요 다이슨는 대부분의 부품을 찰탁 분해 할 수 있습니다  본체와 봉 그리고 청소 도구 6개가 있네요

우선 위의 세 가지 도구는 물에 그냥 씻으시면 됩니다 또 별도의 청소가 그리 많이 필요하지는 않습니다 간단히 해결할 수 있습니다

작은 부분를 청소할 수 있는 전동 롤러입니다 이 부품의 경우  별도의  분해 장치가 있지는 않습니다. 커터칼을 이용해서 머리카락 같은 것을 제거해주면 됩니다 모터가 들어 있기 때문에 물에 세척하기는 힘들 것 같네요

커터칼로 끼인 머리카락을 제거하고 있는 모습입니다 머리카락이 생각보다 많이 들어있네요 머리가 긴 사람이 있으면 머리카락이 엉키기 마련입니다 다이슨은 머리카락이 엉키지 않는다는 이야기를 지인으로부터 들었지만 완전 이 엉키지 않는 것은 아니더군요






다음은 봉입니다 봉안에 이물질이 있는지 확인을 해봤지만 특별히 많이 있지는 않았습니다. 빠른 바람으로 공기가 이동에서 먼지가 쌓일 이유가 없어 보입니다 물로 세척도 가능해 보이네요

카펫을 청소하는 도구 입니다 아래에 롤러가 돌아가고  머리카락이 엉킬 수 있습니다 엉킨 머리카락을 커터칼로 제거하고 있는 모습입니다  간단히 커터칼을 이용해서 제거할 수 있습니다

위의 청소 도구를  더 분해해 볼까 해서  드라이버를 가져왔습니다 다이슨의 나사는 별 모양인데요 별 렌치가 있지만 사이즈가 맞지가 않네요 더 작은 별 모양 렌치가 있어야 분해가 가능할 것 같습니다 다음 기회에 별 렌치를 구매해서 분해해보려고 합니다.






별 렌치 사이즈가 너무 크네요  아쉽습니다

다음은 가장 많이 사용하는 마루바닥 청소 도구 입니다 가장 많이 사용하는 만큼 가장 많은 이물질이 끼어 있을 것으로 예상이 되네요  이 도구는 꼭 청소를 해야 정상적인 사용이 가능할 것 같습니다

뒤집어서 바닥 부분을 보면 왼쪽 부분의 플라스틱으로 생긴 나사가 있습니다 일자 모양이네요 일자 드라이버를 이용에서 시계 반대편으로 90도 돌려줍니다 드라이버가 없다면 동전 같은 도구를 이용해도 됩니다 하지만 드라이버를 이용하는 것을 추천합니다 왜냐하면 플라스틱 나사못이 상할 수 있기 때문에요






시계 반대편으로 90도 돌렸을 때 끝까지 돌릴려면 턱을 하나 지나야 합니다 이렇게 만든 이유는 진동으로 나사못이 돌아가서 분해 되는 것을 막고자 턱이 만들어진 것으로 보입니다 과감히 끝까지 돌려줍니다

이후 왼쪽 측면을 보면 검은색으로 화살표가 인쇄되어 있습니다 화살표 방향으로 플라스틱 커버를 위로 들어 올립니다

플라스틱 커버를 완전히 위로 들어 올린 모습입니다  이제 분해가 될 것 같죠

플라스틱 커버가 분해된 모습입니다 오른쪽에는 롤러가 보이네요

롤러는 왼쪽으로 그냥 집어 당기면 됩니다 롤러 올까 모터에서 분해되는 모습입니다  롤러와 모터사이에는 윤활 액이 도포되어 있으니 조심해야 합니다






모터와  측면 부위에 머리카락이 끼어 있을 수가 있습니다 커터칼을 이용해서 머리카락을 끊어서 제거해 줍니다 더 이상의 분해가 힘든 만큼 물에 세척하지 않고 꼼꼼이 청소를 해야겠습니다
마루  바닥 롤러 청소가 굉장이 중요한데요 이 부분을 좀 자세히  다뤄봤습니다

마지막으로  본체가 남아 있네요 본체 경우  먼지통을 청소하는 방법은 대부분에 사용자들이 잘 알고 있습니다 먼지통 청소는 물에  완전히 씻은 후 건조를 해줘야 합니다 이 부분은 예전에 했기 때문에 넘어가도록 하겠습니다

꼬깔콘 모양의 필터입니다 필터는 소모품이기 때문에  구입해서 교체해야 합니다 필터의 사용 주기가 넘어서면 먼지를 빨아당기는 힘이 약해질 것으로 생각됩니다


본체 뒤쪽에 있는 헤파 필터입니다 헤파 필터도 시계 반대편으로 약간 돌리면 바로 분해가 됩니다 이 부분은 별도의 청소가 불가능하고 새 제품으로 구입하여 교체해야 합니다

헤파 필터를 완전히 분해한 모습입니다

이상  다이슨 청소기를  분해해서 청소하는 과정을 소개해 드렸습니다 가정에서 쉽게  따라 해볼 수 있을 거라 생각 됩니다  마루바닥 롤러 경우  사용하다 보면 거의 머리카락이 끼기 때문에 청소가 필수적인 것 같습니다 헤파 필터나 꼬깔콘 모양의 필터는 소모품이기 때문에  주기적으로 교체를 해줘야 되구요 먼지통의 경우 가장 많은 먼지들이 들어 있기 때문에 박테리아 서식 환경이 될 수도 있습니다 물에 완전히 세척해서 완전 건조해서 사용하면 좋을 것 같습니다 먼지통의 경우 부품들이 약간 복잡한 대요 분해를 해 보다 보면 쉽게 청소가 되리라 생각됩니다
이상 다이슨 청소기의 청소 분해  방법이었습니다





바스웰 욕실청소기 후기 입니다.

욕실청소를 쉽게 하는 방법이기도 합니다.

구매한지는 좀 지난 청소기인데 가끔식 사용하다보니 후기를 지금쓰게 되네요. 습식 욕실을 사용하시면 욕실에 물이 고여있거나 흘러가니까 당연히 물때가 끼게 됩니다. 욕실에 보면 빨간색 때가 보이는데요. 곰팡이 입니다. 파란색도 당연히 곰팡이이구요. 자주 청소를 해줘야 곰팡이도 예방되고 미끄러워서 넘어질 우려도 줄일 수 있지 않을까요. 하지만 팔이 빠질듯이 아프죠...

바스웰 욕실청소기는 간단히 대형 전동칫솔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ㅎㅎ

전동칫솔이 팔아픈 양치를 도와줘서 편리합니다. 하지만 치과의사는 전동칫솔 사용을 권장하는 편은 아니죠. 구석구석 양치하려면 일반 칫솔을 사용해 손으로 꼼꼼하게 닦아야 하듯, 바스웰 욕실청소기는 욕실청소의 보조 수단입니다. 전동칫솔처럼 당연히 방수가 됩니다.







2가지 청소솔과 손잡이 사진입니다.



아쉬운 점은 솔을 어디 쳐박아뒀더니 기본 모양이 약간 변형되었네요. 쓰고 눌리지 않게 둬야겠습니다. 청소하는데 약간 지장이 있네요.







제품에 솔을 끼울 수 있는 삼각의 홈입니다. 찰탁이 생각보다 쉽고 도는 방향이 일방향이라 사용중 쉽게 빠지지는 않아요.



이건 대형솔입니다. 락이랑 언락이랑 방향이 쓰여져있는데 일반 나사 방향과 같고 찰탁에 힘이 많이 들지는 않습니다.



가장 기본 솔의 아랫면입니다. 욕실 바닥 청소하기에 적당합니다.


본체 모습입니다. 온오프 버튼이 있고 충전을 위한 잭을 꼽을 수 있는 곳이 있습니다. 그 부분은 방수를 위해서 고무커버가 달려있습니다. 그리고 아랫부분은 손잡이와 각도 조절이 될 수 있는 구조입니다. 내부는 모터와 기어, 배터리 정도로 구성된 단순 구조로 예상되네요.


사실 이런 제품은 전동 벌초기 등등 여러가지를 써봤는데 가격의 반은 배터리값입니다. 나머지 부품은 원가가 얼마되지도 않구요. 배터리가 요즘 많이 쓰는 리튬이온의 경우 성능이 우수하고 가격이 꽤나 비쌉니다. 휴대폰 배터리도 리튬이온인데 생각해보면 작은 휴대폰 배터리도 꽤 비싸거든요. 확인은 해보지 않았지만 20분 이상 욕실청소시 잘 돌아가고 제품 가격대가 좀 비싼 걸 보니 용량이 큰 리튬이온 배터리를 쓴 것 같네요.







삼각형의 착탈을 위한 부분입니다.



솔을 착탈하고 그 아래 부분에 다른 걸 붙일 수 있는 부분인데요. 일명 찍찍이로 되어있네요.



찍찍이 아래에 붙일 수 있는 극세사천입니다. 보통 이 녀석은 유리나 바닥에 때를 닦을 때 씁니다.



그냥 스폰지 입니다. 어디쓸지 몰라서 써보지는 않았는데, 세차할 때도 쓸 수 있어보이네요.



손잡이 중간부분으로 길이를 늘리거나 줄일 수 있습니다. 스텐레스같습니다.



극세사천인데 국산으로 적혀있네요.







욕실청소기 중간 막대부분입니다.


바스웰 욕실청소기 극세사천을 찰탁할 수 있게 만든 플라스틱에 붙인 모습니다. 손으로 문지르는 것보단 편해요.



일명 파란 쑤세미 방착 사진입니다. 이거 닦이는 부분이 긁힐 수 있다는 점 유념해야겠습니다.



장착모습이네요.



욕실청소 준비하고 있습니다...



샀다가 망한 유유제약 치약을 짤 준비하고 있습니다. 아시다시피 치약에는 연마성분이 있어서 욕실청소할 때 사용하면 수도꼭지 같은 곳에 광이 좔좔납니다. 물론 청소가 항상 그렇듯 좀 지나면 부질없는 것이지만요.

청소란 것은 시지프스 신화처럼... 해도해도 항상 그 모양 그 꼴로 회기됩니다.



전기에너지와 인간의 노동력이 투입되기 전 준비단계로 비장함이 감돌고 있네요.



망한 치약으로 아끼지 않고 푹푹 짜줍니다... 짜요짜요



회전합니다. 회전하니 청소하기가 쉬울 것 같죠? 아닙니다. 세상에 쉬운 건 없습니다.

생각을 해보면 원형의 회전하는 녀석의 모든 부분이 똑같이 바닥에 닿는 것이 아니기때문에 청소기를 고정하기 위해서는 청소기를 잡고 있는 팔에 힘이 들어가야 합니다.

기계가 인간을 노동에서 아직 제대로 해방시켜주지 못하고 있다는 걸 깨달을 수 있습니다.







회전하고 있습니다. 바닥에서 때가 떨어져 나오고 있습니다.



돌고 돌고 돕니다.



뾰족한 솔을 장착한 모습입니다. 이 녀석은 가장자리 모서리 부분을 하기에 적당합니다. 또 변기 구석구석 하기도 편하구요.

변기에 적용 중인 모습입니다.







일반 양변기에보면 빛이 잘 안드는 부분이 있습니다. 그곳에 물구멍도 있구요. 이부분에 때가 쌓이고 곰팡이가 많이 핍니다. 솔로 닦기 힘든 부분인데 전동욕실청소기로 청소를 하면 수월합니다.

솔직히 쓰자면 조금 수월합니다. 왜냐하면 돌려주는 건 전동이지만 저 녀석을 내가 들고 있어야 하니까요. TT







막 돕니다. 그리고 원심력에 때문에 치약물이 사방으로 튑니다. 그걸 청소할 걸 생각하니 슬퍼집니다...



이건 바닥청소에 적용해본 모습니다. 참 편할 것 같죠? 앞서 언급했던 것 처럼 팔에 힘이 들어갑니다. 회전하는 녀석이 최소 2개 이상이어야 바닥청소는 수월합니다.

이상 바스웰 욕실청소기 후기 였습니다.

AI가 탑제된 로봇이 보급되길 고대합니다.

 

  1. 지나가는사람 2020.10.13 13:44

    리뷰 잘 봤습니다. 솔직 리뷰가 보고싶엇는데 매우 솔직하게 적어주셨더군요. 감사합니다.




가성비가 높은 청소기를 리뷰하려고 합니다.

다이슨 짝퉁으로 불리고 있어서 '차이슨'이라고 하네요. 정식 명칭은 디베아 F6(DIBEA F6)이며, 중국회사 중국산입니다.


생긴 건 아래와 같습니다.

구성품은 위에 보이는 것 외 허접한 아답터(직류변환장치) 1개 뿐이네요.







1. 차이슨 가격

제품가는 8만, 해외직배송비용 2만 = 한장 !!! (신사임당 두장 !!!)


2. 차이슨 외관

보시다시피 보라색과 다크그레이 옷을 입고 있습니다. 강렬한 보라색이 대륙의 기상과 대량생산과 저렴을 어필할고 있습니다. 마감부분은 좀 미진한 느낌이 있습니다.


3. 차이슨 무게

생각보다 무겁지 않습니다. 들고 청소하는 각도를 적절히 하면 팔에 큰 힘이 들어가지는 않습니다. 여성분들도 큰 무리는 없으리라 봅니다.


4. 차이슨 흡입력

다이슨을 직접 써보진 않았지만 흡입력이 크게 차이 나지 않는다고 합니다. 하지만, 메인으로 쓰고 있는 '일렉트로룩스 끌고 댕기는 청소기'의 흡입력과 상대가 안됩니다. 한마디로 약한 편입니다. 그러니까 가벼움과 기동성을 가지면서 흡입력까지 세게 만들 수는 없는 게 당연해 보입니다. 하지만 중요한 건

!!! 흡입구에 강제 롤러 !!!

가 아닐까 합니다. 흡입구 끝까지 전기가 가서 모터를 돌려서 롤러가 회전합니다. 바닥을 긁고 바람으로 흡입해서 먼지가 잘 흡수됩니다. 바람을 이용한 롤러보다 모터가 달려서 확실히 긁어줍니다. 이 롤러로 약한 흡입력을 충분히 커버한다고 생각합니다.

강한 흡입력의 청소기, 롤러 없음   VS   약한 흡입력의 청소기, 롤러 있음

후자가 청소가 더 잘됩니다.








5. 차이슨 청소시간

20분은 충분히 가능합니다. 큰 집이 아니라면 충분히 다 청소할 수 있습니다.


6. 차이슨 유지관리 AS

이동식 청소기는 쓰다보면 당연히 배터리 수명이 약해집니다. 그때는 버려야 할 것 같습니다. AS가 가능한지 알아보지도 않았는데, 아마 불가능할 것 같습니다. 다이슨 1대보단 차이슨 여러 대가 저로서는 합리적 소비이긴한데 자원낭비가 심한 측면이 있네요.


7. 차이슨 미세먼지 배출

많이 잡아줄 것 같지는 않습니다. 필터가 부직포같은 게 하나 들어있습니다. 물 세척 후 다시 쓸 수 있습니다. 헤파필터까지 들어있는 좋은 대형청소기와 비교할 수가 없고 그냥 핸디청소기 수준입니다.


8. 차이슨 총평

가성비 굿. 모터달린 롤러 덕에 생각보다 청소가 잘됨. 유선 청소기에 비해 이동이 쉽다보니 청소를 편안히 자주하게 됨. 부담없는 가격. 이쁘지 않는 외관으로 어디 숨겨둬야 함.


이상 차이슨 리뷰였습니다.